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4.1℃
온흐림
미세먼지 36

‘슈퍼맨이 돌아왔다’, 압도적 시청률 1위…‘미우새’도 꺾었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3.23 09:13
  • 수정 2020.03.23 09:13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KBS2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일요일 예능프로그램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23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22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22화 ‘우리들만의 육아 리그’ 편은 전국 기준 11.9%(1부), 14.8%(2부)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이 기록은 동 시간대 1위, 일요일 전체 예능 1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같은 시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의 시청률은 11.4%(1부), 12.4%(2부), 12.2%(3부)에 그쳤다.


이날 ‘슈돌’ 방송에서는 예절 수업을 위해 서당을 찾은 ‘윌벤져스’ 윌리엄과 벤틀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슈돌’ 아이들의 필수 코스가 된 서당을 찾은 것.


아이들은 훈장님 앞에서 자기소개를 하고 예절 수업에 돌입했다. 특히 주목을 끈 건 벤틀리의 ‘먹성’이었다. 벤틀리는 인내심에 대해 배웠지만 훈장님이 자리를 비운 사이에 ‘참을 인’이 적힌 종이를 모두 찢어버렸다. 이후 훈장님에게 혼날까봐 새로운 종이에 참을 인을 써 모른 척 넘어가려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훈장님은 아직 어린 벤틀리 대신 샘 아빠를 대신 혼내 본보기를 보이려 했고, 효심이 가득한 윌벤져스는 이를 용납할 수 없었다. 윌리엄은 자신이 아빠와 동생을 대신해 맞겠다며 고사리 손으로 바지 자락을 걷어 올리는 모습으로 감동을 안기기도 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