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4.1℃
온흐림
미세먼지 36

北,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12일만

  • [데일리안] 입력 2020.03.21 09:54
  • 수정 2020.03.21 11:04
  • 조인영 기자 (ciy8100@dailian.co.kr)

합참 "평북지역에서 동해상으로 발사…추가발사 대비"

북한이 지난 9월 강원도 원산에서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모습(자료사진) ⓒ조선중앙통신북한이 지난 9월 강원도 원산에서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모습(자료사진) ⓒ조선중앙통신

북한이 21일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이날 연합뉴스에 따르면 합동참모본부는 "우리 군은 오늘 오전 평안북도 지역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면서 "현재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의 발사체 발사는 지난 9일 초대형 방사포를 쏜 지 12일 만이다. 북한은 지난 2일에도 초대형 방사포를 발사했다. 이날까지 단거리 발사체 발사는 모두 세 차례다.


한미 군 당국은 이번 북한 발사체의 사거리와 고도 등 제원을 정밀 분석 중이다. 정부 소식통은 "기존 발사체와 (비행거리가) 비슷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군과 정부 관계자들은 일단 초대형 방사포 발사 가능성에 무게를 두면서 탄종을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초대형 방사포는 비행거리와 최대 고도 등이 단거리 탄도미사일과 매우 유사하다. 북한은 최근 두 차례 초대형 방사포의 연발 사격 성능시험을 했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지난 9일 초대형 방사포는 첫발과 두 번째 발사 간격이 20초, 두 번째와 세 번째 발사 간격은 1분 이상으로 탐지됐다. 지난 2일 발사 때는 첫발과 두 번째 발사 간격이 20초로 분석됐다.


북한은 전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서부전선대연합부대의 포사격대항경기를 지도했다고 밝혀 이번 발사가 이 훈련의 일환일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