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29 10시 기준
확진환자
9583 명
격리해제
5033 명
사망
152 명
검사진행
15028 명
3.5℃
맑음
미세먼지 48

코로나19 부산 11명 추가 확진, 총16명…발생 지역도 확산

  • [데일리안] 입력 2020.02.23 14:19
  • 수정 2020.02.23 14:20
  • 원나래 기자 (wiing1@dailian.co.kr)

서울시내 한 빌딩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열화상 카메라가 운용되고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서울시내 한 빌딩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열화상 카메라가 운용되고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부산 지역에 코로나19가 발생한 지 사흘 만에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다. 발생 지역도 기존 확진자가 나온 동래구와 해운대구에서 연제구, 금정구 등으로 확산되고 있다.


부산시는 "이날 정오 기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11명이 발생해 총 확진자는 16명"이라고 23일 밝혔다. 전날까지 부산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기존 200번 동래구 확진자와 231번 해운대구 확진자를 비롯해 총 5명이었지만, 이날 16명으로 늘어난 것이다.


확진자 발생 지역도 기존 동래구와 해운대구에서 연제구, 금정구 남구, 서구 등으로 확산되는 추세다. 이날 추가 확진자 중에는 신천지 교회 신도 1명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가 급속도로 늘어나면서 이들과 접촉한 시민들도 대폭 늘어났기 때문에 추가 확진자가 더 나오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보건당국은 동선을 파악하고 감염 경로를 조사하는 등 역학조사를 서두르고 있지만, 동선이 광범위하고 접촉자가 많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