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1.7℃
맑음
미세먼지 40

중기중앙회, ‘원희룡 제주도지사 초청 현장 정책간담회’ 개최

  • [데일리안] 입력 2020.01.29 13:30
  • 수정 2020.01.29 11:01
  • 조재학 기자 (2jh@dailian.co.kr)

‘협동조합 공동사어 우수사례’ 제주수퍼 물류센터서 개최

제주 지역제품 구매 지원 등 경제활성화 위한 정책과제 건의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데일리안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데일리안

중소기업중앙회는 29일 오후 제주도수퍼마켓협동조합의 물류센터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 초청 현장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원희룡 제주도지사, 배조웅 중기중앙회 부회장, 고상호 중기중앙회 제주중소기업회장, 임민희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주회장, 박양호 제주조달청장을 비롯한 제주지역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제주특별자치도 지하도상가 관리조례 개정 ▲도시형소공인집적지구 및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설치 ▲제주도 중소유통 공동도매물류센터 근저당 해지 ▲제주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지역제품 구매 지원 등 제주지역 중소기업과 협동조합 애로해소를 위한 14건의 과제들이 건의됐다.


특히 이날 현장 간담회 장소인 제주수퍼마켓협동조합은 공동구매를 통한 구매원가 절감 및 공동물류를 통한 물류비용 절감을 위해 지난 2004년 제1 물류센터를 건립하고 2009년 제2 물류센터까지 준공했다. 공산품은 물론 농수축산물 등 7000여개 상품을 제주 도내 중소형 동네수퍼에 공급하며 2016년 이후 연평균 360억원의 매출을 시현하고 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제주도수퍼마켓협동조합은 물류센터를 기반으로 공동사업 활성화를 통해 성공적으로 자생력을 확보하고 있는 조합”이라며 “협동조합의 우수한 공동사업 사례가 전국으로 확산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이번 제주도지사 간담회 장소를 정했다”고 말했다.


또 “제주도가 전국 1위 고용율을 달성한 요인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 신산업 육성 등 제주도청의 경제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불확실한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우리경제가 재도약 할 수 있도록 ▲기업환경 개선 ▲협동조합 육성 및 강화 ▲소기업 소상공인 지원 등 앞으로도 도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제주경제의 뿌리인 중소기업이 협동조합이라는 플랫폼을 통해 부가가치의 선순환을 이뤄내기 바란다”며 “제주 중소기업협동조합이 생산부터 판매, 배송까지 공동사업 추진과 협업으로 경쟁력을 더욱 키워갈 수 있도록 든든히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불확실성이 큰 시기이지만 현장과 긴밀하게 소통하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정책들로 중소기업인 여러분께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중기중앙회는 이날 제주보육원(내도동 소재)을 방문해 소외받는 어린이들을 위한 지역 사랑나눔도 실천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을 비롯해 배조웅 부회장, 고상호 제주중소기업회장, 김동규 (주)한창산업 대표이사 등은 500만원 상당의 현금을 기부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