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3 11시 기준
556 명
확진환자
4 명
사망자
6039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7℃
맑음
미세먼지 21

이란 외무 “미군기지 공격 전 이라크에 통보”

  • [데일리안] 입력 2020.01.09 18:04
  • 수정 2020.01.09 18:04
  • 조재학 기자 (2jh@dailian.co.kr)

8일 새벽 이란의 미사일 공격을 받은 이라크 미군기지.ⓒ연합뉴스8일 새벽 이란의 미사일 공격을 받은 이라크 미군기지.ⓒ연합뉴스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은 8일(현지시간) 이란 혁명수비대의 이라크 내 미군기지 미사일 보복 공격에 대해 작전 개시 전 이라크 측에 관련 내용을 통보했다고 밝혔다고 연합뉴스는 보도했다.

자리프 장관은 8일 오후 주테헤란 이라크 대사관에서 열린 순교자 추념 행사에 참석해 “이란은 가셈 솔레이마니 사령관과 아부 알무한디스 이라크 시아파 민병대 부사령관을 암살한 미국의 테러조직(미군)이 있는 이라크 내 군기지를 공격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라크 정부가 발표한 대로 이란은 공격 전에 이라크군과 정부에 미사일 공격 작전을 통보했다”며 “이란은 이라크의 주권과 영토 보존을 매우 중요하게 존중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라크 총리실은 이란 정부가 8일 자정이 조금 넘은 시각에 미군기지 공격 계획을 통보했다고 발표했다. 이란 혁명수비대가 작전을 개시하기 약 1시간 정도 전이다.

이란 정부가 미국과도 연결된 이라크 정부에 미사일 공격을 사전 통보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미국 측에도 이런 기밀 정보를 간접으로 흘려 미국과 정면 군사충돌을 피하려 한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