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3 11시 기준
556 명
확진환자
4 명
사망자
6039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5.8℃
맑음
미세먼지 21

단호한 추미애 “윤석열 총장이 거역 한 것”

  • [데일리안] 입력 2020.01.09 13:31
  • 수정 2020.01.14 17:45
  • 박항구 기자 (underfl@hanmail.net)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9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검찰인사와 관련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추 장관은 전날 단행한 검찰인사 과정에서 윤석열 검찰총장 의견을 듣지 않았다는 비판에 대해 “의견을 내라고 했음에도 검찰총장이 제 명을 거역한 것”이라고 밝히며 “검찰총장은 제3의 장소에서 구체적인 안을 가지고 오라는 관례에도 없는 있을 수 없는 요구를 했다”고 말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9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검찰인사와 관련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추 장관은 전날 단행한 검찰인사 과정에서 윤석열 검찰총장 의견을 듣지 않았다는 비판에 대해 “의견을 내라고 했음에도 검찰총장이 제 명을 거역한 것”이라고 밝히며 “검찰총장은 제3의 장소에서 구체적인 안을 가지고 오라는 관례에도 없는 있을 수 없는 요구를 했다”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9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검찰인사와 관련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추 장관은 전날 단행한 검찰인사 과정에서 윤석열 검찰총장 의견을 듣지 않았다는 비판에 대해 “의견을 내라고 했음에도 검찰총장이 제 명을 거역한 것”이라고 밝히며 “검찰총장은 제3의 장소에서 구체적인 안을 가지고 오라는 관례에도 없는 있을 수 없는 요구를 했다”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