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9.6℃
맑음
미세먼지 57

농협, 설 명절 농·축산물 가격 안정에 총력

  • [데일리안] 입력 2020.01.08 10:59
  • 수정 2020.01.08 10:59
  • 부광우 기자

<@IMG1>
농협은 설 명절을 앞두고 주요 농·축산물 공급 확대 및 선제적 수급 안정을 위해 오는 23일까지 농·축산물 수급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농협은 수급대책 품목을 선정해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농림축산식품부 등 유관기관과 협조체계를 유지하여 가격안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농협은 대책기간 중 채소와 과일, 축산물 등 수급대책품목의 공급물량을 확대해 수급 안정을 도모할 계획이다. 무와 배추, 사과, 배 등 주요 채소 및 과일에 대해서는 계약재배 물량을 활용해 출하물량을 평소보다 최대 2배까지 확대하고, 중·소과로 구성된 알뜰과일 선물세트는 지난해보다 40% 늘려 10만세트를 공급한다. 또 설 성수기 축산물 수급안정을 위해 농협 축산물공판장 등 출하물량을 평소 대비 최대 1.7배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농·축협 하나로마트 등 전국 2200여개 판매장에서는 이번 달 10~24일 설 명절 농·수산물 대잔치를 개최한다. 농협은 농·축산물과 가공·생활용품, 6차산업·마을기업·농업인생산기업 제품 등 1300여개 품목을 판매할 계획이다. 아울러 전국 100여개소의 농·축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해 소비자에게 설 성수품 구입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농협은 소비자가 안심하고 농·축산물을 구입할 수 있도록 식품안전관리 특별상황실을 운영, 농협의 모든 계통 사업장을 대상으로 식품안전 특별점검 및 현장컨설팅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원석 농협 농업경제 대표이사는 "농업인은 농산물을 제값 받고, 소비자는 저렴하게 구입하는 등 풍요로운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농협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산 농가를 위해 우리 농·축산물을 많이 애용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