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13.3℃
맑음
미세먼지 48

'집단 성폭행' 가수 정준영 항소…검찰도 맞대응

  • [데일리안] 입력 2019.12.05 18:02
  • 수정 2019.12.05 18:03
  • 스팟뉴스팀

<@IMG1>
만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형을 선고받은 가수 정준영이 항소했다.

5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정준영 측 변호인은 서울중앙지법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검찰도 이날 역시 항소했다.

앞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는 지난 달 29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정준영에게 징역 6년을 선고했다.

정준영은 최종훈 등과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3월 대구 등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됐다. 재판부는 피해자들의 진술에 신빙성이 있다는 점을 들어 유죄로 인정했다.

정준영은 2015년 말 연예인들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여성들과 성관계한 사실을 밝히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11차례에 걸쳐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았다.

한편, 정준영과 함께 기소된 유명 가수의 오빠 권모 씨는 징역 4년 형을 받았고 최종훈과 클럽 직원 김씨는 각각 징역 5년, 또 다른 피고인 허 모 씨는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