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8.8℃
맑음
미세먼지 80

영양사와 조리사 다툼에 전교생 점심 굶어…교육청 감사 착수

  • [데일리안] 입력 2019.11.29 18:56
  • 수정 2019.11.29 18:56
  • 스팟뉴스팀

경기도 한 초등학교에서 영양사와 조리사의 다툼으로 급식이 갑작스럽게 중단되는 일이 발생해 교육청이 감사에 착수했다.

2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기도 시흥에 위치한 A초등학교에서는 직원 간 싸움이 일어나며 지난 26일 급식이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전날 영양교사와 조리종사자(조리사 및 조리실무사) 간 조리도구 배치 등의 이유로 다툼이 시작된 게 발단이었다.

조리실무사 1명은 말다툼 도중 병원으로 옮겨지는 일까지 발생했다. 조리종사자들은 영양교사에게 사과를 요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결국 급식이 중단되는 사태로 번졌다.

갑작스러운 급식 중단에 1000명이 넘는 A초교 학생들은 밥도 먹지 못하고 하교해야 했고, 영양사의 사과로 현재는 급식 공급이 정상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이번 사태에 대해 시흥교육지원청 측은 급식 중단 사태 전반을 살펴보고 법 규정 위반 여부 등을 따져볼 예정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