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9 10시 기준
2931 명
확진환자
17 명
사망자
29154 명
검사진행
27 명
격리해제
9.7℃
맑음
미세먼지 23

엄재식 원안위원장, 수입 가공제품 방사선 검사 현장점검

  • [데일리안] 입력 2019.11.28 13:03
  • 수정 2019.11.28 13:03
  • 조재학 기자 (2jh@dailian.co.kr)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장이 28일 인천세관, 인천신항 등을 방문해 수입 가공제품에 대한 방사선 검사를 하고 있다.ⓒ원자력안전위원회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장이 28일 인천세관, 인천신항 등을 방문해 수입 가공제품에 대한 방사선 검사를 하고 있다.ⓒ원자력안전위원회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엄재식 위원장이 28일 인천세관, 인천신항 등을 방문해 수입 가공제품에 대한 원안위-관세청 협업검사 활동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협업 검사는 관세법령에 따라 협업부처‧세관 공무원이 함께 통관 단계에서 수입 물품이 불법‧불량‧유해물품에 해당하는지 확인하는 검사다.

원안위는 지난해 발표한 ‘생활방사선 제품안전 강화대책’의 후속조치로 방사성 원료물질이 함유된 가공제품이 국내에 유입돼 유통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통관 단계 방사선 검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내년 초 협업검사 정식 운영에 앞서 올해 8월부터 인천 세관에 원안위 직원을 파견해 시범 운영하고 있다.

엄 위원장은 이번 현장점검에서 수입 가공제품에 대한 방사선 검사에 부족한 부분은 없는지 검사 과정을 점검하고 원안위와 관세청과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 향후 인천뿐만 아니라 부산, 평택 등 주요 세관에도 검사 인력을 추가로 파견해 수입 가공제품에 대한 방사선 검사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