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PHEV SUV 콘셉트카 티저 공개…그랜저 램프 적용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6일 22:04:10
    현대차, PHEV SUV 콘셉트카 티저 공개…그랜저 램프 적용
    이달 말 ‘2019 LA오토쇼’에서 세계 최초 공개 예정
    기사본문
    등록 : 2019-11-13 14:17
    박영국 기자(24pyk@dailian.co.kr)
    이달 말 ‘2019 LA오토쇼’에서 세계 최초 공개 예정

    ▲ 현대자동차 SUV 콘셉트카 티저 이미지. ⓒ현대자동차

    ▲ 현대자동차 SUV 콘셉트카 티저 이미지.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2019 LA오토쇼’를 앞두고 혁신적 디자인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SUV 콘셉트카 티저 이미지를 13일 공개했다.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통해 처음 선보인 히든 시그니처 램프를 적용한 앞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번 SUV 콘셉트카는 현대차의 차세대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보여주는 일곱번째 콘셉트카로 이달 말 열리는 ‘2019 LA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구동되는 SUV 콘셉트카에는 기술혁신을 통해 구현된 디자인으로 제품 경험에 감성적 가치를 더하고자 하는 현대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 안에서 파라메트릭 판타지(Parametric Fantasy)와 초월적 연결성(Transcendent Connectivity)라는 두 가지 테마를 디자인적으로 구현해 냈다.

    차량의 모든 표면은 서로 연결된 듯한 느낌을 자아내며 끊김없이 연결된 면과 선들이 만들어 내는 감각적 긴장감은 콘셉트카가 가진 역동성을 극대화한다.

    특히, 지난해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된 콘셉트카 ‘르 필 루즈(Le Fil Rouge)’와 최근 공개된 ‘더 뉴 그랜저’에 적용된 그릴과 헤드램프가 일체형으로 연결된 히든 시그니처 램프는 이번 콘셉트카에서 그 다음 단계로의 진화를 느끼게 한다.

    SUV 콘셉트에 적용된 ‘파라메트릭 에어 셔터 그릴(Parametric Air Shutter Grille)’은 정지 상태에서는 그릴이 닫혀 있다가, 차량의 움직임에 따라 셔터가 움직이면서 역동적인 움직임을 강조하며, 공기역학을 고려해 연비효율을 높여주며 ‘기능’과 ‘디자인’을 동시에 노렸다.

    한편, SUV 콘셉트카의 상세 제원은 이달 말 미국 LA 콘벤션 센터에서 진행되는 ‘2019 LA 오토쇼’에서 공개된다.[데일리안 = 박영국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