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증권, 1036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1일 08:10:37
    현대차증권, 1036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정
    기사본문
    등록 : 2019-10-23 18:13
    백서원 기자(sw100@dailian.co.kr)
    현대차증권은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1036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23일 공시했다.

    발행가액은 주당 1만1000원으로 상환전환우선주 941만8179주가 발행된다.

    현대차증권은 “이번 유상증자로 내년 상반기 정도에는 자기자본이 1조원 수준에 진입할 것”이라며 “자본 적정성 개선으로 신용등급 상향과 영업력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대차증권의 올해 6월 말 기준 자기자본은 8661억원이다.

    현대차증권은 또 “시장 리스크를 줄이고 기존 투자자들에게 악영향을 끼치지 않는 방식 중 하나로서 상환전환우선주를 제3자배정 방식으로 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데일리안 = 백서원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