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8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84 명
격리해제
6776 명
사망
200 명
검사진행
17858 명
13.3℃
맑음
미세먼지 48

한서희·정다은, 동성연애? 진실은 그들의 ‘말장난’

  • [데일리안] 입력 2019.10.08 21:34
  • 수정 2019.10.08 21:34
  • 이한철 기자

<@IMG1>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24)와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27)이 동성연애 사실을 놓고 말장난을 이어가고 있다.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달 25일 SNS 사진으로 인해 동성연애를 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자 끊임없이 말 바꾸기를 이어갔다.

처음엔 "여러분이 무엇을 원하는지 또 무슨 그림을 보고 싶은 건지 알고 있으나 그런 사이는 아니므로 그만 엮어달라"며 열애설을 부인했지만, 이후 입장을 수차례 바꿨다. 이 과정에서 장난 섞인 발언을 이어가며 대중들의 관심을 즐기고 있다.

논란이 커진 건 7일 한서희가 정다은과 열애 사실을 인정하는 동영상을 게시하면서부터다. 한서희는 해당 동영상에서 기존의 발언을 번복하고 "여러분이 생각하시는 것보다 훨씬 오래된 사이"라고 이야기했다.

그러나 한서희는 8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무튼 인정한 게 됐는데 거기다 대고 아니라고 다시 해명하기도 뭐 하고 그래서 그냥 쇼윈도 커플하렵니다”라며 열애설을 인정한 것으로 믿었던 대중들을 조롱했다.

계속된 말 바꾸기로 논란이 되자 한서희는 정다은과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하면서 “언니는 출소하자마자 저한테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보냈다. 전 DM 잘 읽지도 않는데 그날 따라 DM을 확인했고 답장을 했다. 언니는 날 기억 못하지만 난 기억했다"고 뜬금없는 이야기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들의 오락가락 행보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은 건 사실이다. 한서희는 이미 여러 차례 이런 식으로 여론의 관심을 끌어왔기에 새삼스러울 것도 없다. 그들의 언행은 말장난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다.

한편, 한서희는 빅뱅 탑과 함께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남성 혐오 커뮤니티 워마드를 옹호하는 글을 수차례 게재해 논란을 빚기도 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