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차단”…캄보디아, 훈센 총리 페이스북 댓글 모니터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9일 09:24:14
    “가짜뉴스 차단”…캄보디아, 훈센 총리 페이스북 댓글 모니터링
    기사본문
    등록 : 2019-08-18 10:59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캄보디아 당국이 가짜뉴스 차단을 목적으로 훈센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 댓글을 모니터링하는 조직을 신설했다.

    18일 연합뉴스 및 크메르 타임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르 켕 캄보디아 내무부 장관은 지난 16일 훈센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와 내무부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모니터링하는 실무그룹을 만들었다.

    실무그룹은 훈센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에 공공질서와 안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가짜뉴스나 바람직하지 않은 댓글을 올리는 네티즌을 감시하는 역할을 한다. 또 내무부 소관 업무와 관련해 네티즌이 올린 글에 대응하고 관련 정보를 확산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내무부 차관이 지휘하는 실무그룹에는 캄보디아 경찰청 대변인 등 고위직과 전문가들이 포진해있다.

    훈센 총리의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현재 1194만여명이 ‘좋아요’를 눌렀고 1190만여명이 팔로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삼랭시 전 캄보디아 야당 지도자는 지난해 초 “훈센 총리가 이른바 ‘클릭 농장’(Click Farm)에서 ‘좋아요’를 샀는지 페이스북이 밝혀야 한다”며 미국 법원에 정보공개 청구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