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이세창, 13살 연하 정하나와 인생 2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7일 21:56:20
    '사람이 좋다' 이세창, 13살 연하 정하나와 인생 2막
    기사본문
    등록 : 2019-07-24 10:05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배우 이세창이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화제다.방송 캡처

    배우 이세창이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화제다.

    2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3.3%, 5.2%(전국 기준)를 나타냈다. 이는 지난 방송분(2.8%)보다 껑충 뛰었다.

    23일 방송에선 데뷔 26년 차 배우 이세창의 삶이 그려졌다.

    지난 2017년 11월, 아크로바틱 배우 출신 정하나와 결혼하며 인생 2막을 시작한 이세창. 그는 13살 연하의 아내를 위해 직접 요리를 하는 등 가정적인 모습을 과시했다.

    취미와 성격이 비슷해 신혼이란 느낌이 안 들 정도라는 이세창은 "아내가 나이에 비해 철이 많이 들었다. 예쁘게 살려고 노력한다"며 애정을 표현했다.

    이세창은 연기를 향한 달라진 마음도 드러냈다. 26년 전, 남다른 외모로 스타덤에 오른 이세창은 곧 '발연기' 논란에 휩싸였다. 연기에 대한 고민을 거듭한 끝에 성공적으로 복귀한 그는 후배들에게 연기를 지도하고 있다.

    후배들을 가르치며 본인도 함께 성장 중이라는 이세창. 외모에 한정된 배역이 아닌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고 싶다는 바람처럼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세창은 스쿠버다이빙 강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타고난 도전정신으로 카레이싱부터 패러글라이딩, 스쿠버다이빙까지 각종 스포츠를 섭렵한 이세창이 아내와 함께 물속을 자유자재로 누비는 모습이 분당 최고시청률의 순간을 차지했다.

    이세창은 "앞으로도 내 모습은 크게 변하지 않을 것이다. 그게 나다"라고 현재의 삶에 대한 만족감을 표하며 방송을 마무리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