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文대통령이 한일갈등 도움 요청…둘 다 원하면 관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7일 21:56:20
    트럼프 "文대통령이 한일갈등 도움 요청…둘 다 원하면 관여"
    청 "6월 한미정상회담서 '한일 갈등에 관심' 당부"
    기사본문
    등록 : 2019-07-20 10:01
    이충재 기자(cj5128@empal.com)
    청 "6월 한미정상회담서 '한일 갈등에 관심' 당부"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갈등과 관련해 도움을 요청했다고 밝혔다.(자료사진)ⓒ청와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갈등과 관련해 도움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을 기념하는 백악관 행사에서 취재진과 만나 한일갈등에 대한 질문을 받자 "한일 간 갈등이 지속되고 있다"면서 "한국 대통령이 나에게 개입(get involved)할 수 있을지 물어왔다"고 말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한일) 양국의 요청이 있으면 돕겠다", "양 측이 나를 원한다면 나는 거기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의 무역보복 조치를 둘러싼 한일 갈등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관여 의사를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와 관련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20일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지난달 30일 한미정상회담 과정에서 문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일 갈등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했다"면서 "문 대통령은 갈등 해결을 위한 외교적 노력의 일환으로 (이 같은) 언급을 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데일리안 = 이충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