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스페셜', 믿었던 사람에 또…유진박 심리 분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8일 07:43:26
    'MBC스페셜', 믿었던 사람에 또…유진박 심리 분석
    기사본문
    등록 : 2019-06-10 16:55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천재 바이올리니스트로 화려한 스타의 삶을 살았으나 이제는 잊힌 추억 속의 이름 유진박이 10일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MBC

    천재 바이올리니스트로 화려한 스타의 삶을 살았으나 이제는 잊힌 추억 속의 이름 유진박이 10일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MBC스페셜-천재 유진박 사건 보고서'에서는 가장 믿었던 사람들에게 또다시 이용당하고 기만당한 유진박과 관련한 수상한 소문들이 독점 공개된다.

    유진박이 사기를 당해 금전적 피해를 봤다는 것은 새로운 소식이 아니다. 지난 2009년 노예계약 파문의 주인공이 된 데 이어, 2013년 곱창집 연주사건 등을 통해 그가 오랫동안 주변 사람들에게 착취당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이제 그는 좋은 사람들과 함께 원하는 연주를 마음껏 하고 살아 행복하다고 말한다. 그러나 그가 완벽하다고 믿었던 삶은 사실은 가장 믿었던 자의 배신으로 가득했는데. 유진박은 그의 삶을 송두리째 바꿔버릴 진실을 감당할 수 있을까.

    방송을 앞두고 오후 6시 5분 MBC 표준FM '이승원의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에는 유진박을 취재한 성기연 PD가 출연해 매니저에게서 입은 피해 상황과 현재 유진박의 상태를 전할 예정이다. 배상훈 프로파일러도 함께해 주변인들에게 반복적으로 이용당하고 있는 유진박의 심리를 분석한다.

    제작진은 유진박을 둘러싼 진실을 추적하기 위해 5개월간 숨 가쁘게 달려왔다. 그를 둘러싼 모든 의혹의 전모는 10일 밤 11시 5분 'MBC스페셜-천재 유진박 사건 보고서'에서 독점 공개된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