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2 19시 기준
433 명
확진환자
3 명
사망자
6037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2.1℃
맑음
미세먼지 34

[데일리안 여론조사] '정치성향' 진보 18.0%, 보수 15.3%

  • [데일리안] 입력 2019.02.20 11:00
  • 수정 2019.02.20 10:52
  • 이동우 기자 (dwlee99@dailian.co.kr)

알앤써치 '국민들은 지금' 정기 여론조사

진보 지난조사比 3.3%p↑, 보수 2.9%p↓

알앤써치 '국민들은 지금' 정기 여론조사
진보 지난조사比 3.3%p↑, 보수 2.9%p↓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5당 원내대표인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장병완 민주평화당 원내대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단 회동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홍금표 기자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5당 원내대표인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장병완 민주평화당 원내대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회의장-여야 5당 원내대표단 회동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자신을 진보성향이라고 응답한 비중이 보수성향 응답률 보다 2.7%포인트 앞서며 한 주 만에 전세가 뒤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2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을 진보성향이라고 응답한 비중은 18.0%로 지난조사 대비 3.3%포인트 상승했다.

연령별로는 19세이상~20대가 20.5%로 같은 기간 대비 2.0%포인트 증가하며 1위를 기록했다. 이어 30대 18.9%, 50대 18.8%로 뒤를 이었다. 60세이상 연령층에서는 15.5%로 같은 기간대비 4.6%포인트 상승했다.

지역별로는 전남·광주·전북이 30.8%로 지난 조사보다 4.7%포인트 상승해 전체 평균을 끌어올렸다. 경기·인천 지역도 20.2%로 지난주 보다 5.9%포인트 상승했다. 이어 서울 17.0%, 대전·충청·세종 16.6%로 나타났다.

반면 보수성향 응답자는 15.3%로 같은 기간보다 2.9%포인트 감소했다. 연령별로 보면 60대 이상이 24.9%로 같은 기간 1.0%포인트, 50대 또한 18.9%로 2.1%포인트 증가했다. 하지만 19세이상~20대(6.9%), 30대(7.0%)로 각각 4.5%포인트, 9.0%포인트 급감하며 전체 평균을 끌어내렸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이 17.7%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였지만 같은 기간보다 0.5%감소했다. 이어 경기·인천 16.6%로 3.9%포인트, 강원·제주 또한 16.4%로 5.9%포인트 하락했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2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을 진보 성향이라고 응답한 비중은 18.0%로 지난조사 대비 3.3%포인트 상승했다. ⓒ알앤써치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2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을 진보 성향이라고 응답한 비중은 18.0%로 지난조사 대비 3.3%포인트 상승했다. ⓒ알앤써치

중도보수와 중도진보 응답률 격차는 0.4%로 줄었다. 자신을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비중은 26.0%로 같은 기간보다 1.8%포인트 감소했다. 연령별로는 40대가 28.3%로 1위를 기록했지만 지난 조사와 비교해 1.9%포인트 감소했다. 이어 60세이상 27.3%, 19세이상~20대가 26.1%을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에서 중도보수 응답률이 38.1%로 지난조사 보다 무려 10.4%포인트 상승했다. 부산·울산·경남 또한 38.1%로 같은기간 2.4%포인트 증가하며 전체 평균을 견인했다. 대전·충청·세종 26.8%, 서울 26.5%로 뒤를 이었다.

자신을 중도진보 성향이라고 응답한 비중은 25.6%로 같은 기간대비 1.6%포인트 상승했다. 연령별로 보면 30대가 31.7%로 1위를 기록했지만 2.0%포인트 감소했다. 이어 40대가 29.7%, 19세이상~20대 28.8%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30.6%로 같은기간 대비 6.6%포인트 상승했다. 전남·광주·전북 28.6%, 경기·인천 27.7%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지난 18~19일 전국 성인남녀 1003명(가중 1000명)을 대상으로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100%) 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체 응답률은 7.0%, 표본은 2018년 10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에 따른 성과 연령, 지역별 가중 값 부여(셀가중)로 추출했다.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알앤써치(www.rnch.c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