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개회식 때 조직위 홈피 사이버 공격 받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7일 06:27:58
    평창올림픽 개회식 때 조직위 홈피 사이버 공격 받아
    기사본문
    등록 : 2018-02-10 10:19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이 열린 지난 9일 오후 평창올림픽 조직위원회 홈페이지를 겨냥한 사이버 공격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9일 발생한 사이버 공격으로 평창 올림픽 메인프레스센터(MPC)에 설치된 IPTV가 꺼지면서 중계방송을 보며 개회식을 취재하던 전 세계 취재진이 불편을 겪었다.

    또 조직위 홈페이지가 마비되면서 예매한 입장권을 프린트로 출력하려던 시민들도 접속 장애를 호소했다.

    조직위는 외부 유입으로 사이버 테러가 발생하자 컴퓨터 네트워크로 연결된 내부 서버를 폐쇄하고 전문가들을 투입해 10일 오전 8시쯤 홈페이지를 복구했다.

    이번 사이버 공격의 주체는 알려지지 않았다.

    평창 조직위원회는 10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